‘허수아비’가 된 ‘섹스돌'(사진 3장)

‘허수아비’가 된 ‘섹스돌'(사진 3장)

255

중국에서 놀라운 ‘허수아비’가 나타났다. 이매진차이나가 전한 바에 따르면, 중국 청두의 어느 건축부지 근처에 설치된 이 허수아비는 지금 까마귀를 쫓는 중이다. 허수아비의 외모만 보면 정말 까마귀가 함부로 덤비지 못할 정도다.

sex doll

‘아이리쉬 미러’의 보도에 따르면, 허수아비의 정체는 바로 섹스돌이다. 정교하게 제작된 건 아니고, 입으로 공기를 채워 사용하는 섹스돌이라고 한다. 머리에는 건설 노동자들이 주로 쓰는 노란색 안전모를 쓰고 있다. ‘이매진 차이나’는 이 섹스돌로 제작된 허수아비가 까마귀를 쫓는 역할을 훌륭하게 소화하고 있다고 전했다.

sex doll

컬러 사진으로 보면 그나마 이 정도다. 하지만 아래 흑백사진으로 보면 정말 무서운 얼굴이다. 까마귀뿐만 아니라 사람들도 얼씬거리지 못하게 만들기 충분하다.

Farmers put a blow-up-doll in the field as a jackstraw to avoid birds, Chengdu China. 成都,农民把充气娃娃当作稻草人放在田里。Photo by @dooooolphin #blowupdoll

eyesonchinaproject(@eyesonchinaproject)님이 게시한 사진님, 2015 11월 22 오전 3:47 PST

*관련기사
-사진에 담은 섹스돌과 그녀의 동반자 : ‘나는 섹스돌과 함께 살고 있습니다'(사진)

Close

«Men and Dolls» by Benita Marcussen

/